선즈는 이제 워렌좀 밀어줍시다.

  • 0/179
  • 2018.11.09 [금]

 이미 지난시즌 33분 출전해서 19.6 득점을 올릴만큼 공격에서는 타고난 재능이 있는 선수였는데

단지 단점이라면 3점이 안된다는거였죠. (물론 수비도 약하긴 하죠) 

 

그러나 올시즌 3점슛을 장착했습니다. (3점슛률 470에 오늘 경기에서 3점슛 3-3) 그러면 당연히  라이언 앤더슨에게 주전자리를 밀릴급이 아닙니다. 

 이제 주전 포워드는  워렌으로 갑시다. 이게 맞습니다.  꾸준히 30분 이상 출전할 경우 20득점 이상 가능합니다.

 

선즈는 워렌을 4년간 싸게 잘 잡은것 같습니다.  좀더 밀어줍시다.  

님의 자유에 등록된 다른글
라앤보다는 훨씬 나은거 같아요 2018.11.09 [금]
사실 앤더슨이 경기력이 기대만큼 된다고 해도 장래를 생각하면 워렌에게 출전 시간을 주는 게 맞는 건데 지금처럼 앤더슨이 최악의 경기력이라면 당연히 워렌을 써야 한다고 봅니다. 2018.11.09 [금]
선즈화이팅

2018.11.09 [금]
게시판
제목 글쓴이 등록일
포인트 + 2
2019.04.13 [토]
홈깡패들 + 1
2019.04.11 [목]
하든 MVP + 3
2019.04.11 [목]
NBA의 벽이 얼마나 높은지 시즌 막판에 잘 드러나는 것 같습니다 + 2
2019.04.11 [목]
그레이슨앨런 40득이네요 + 2
2019.04.11 [목]
포틀 썬더는 어디가 배당 정배일까요..? + 2
2019.04.11 [목]
이번 플옵 토론토 기대되지 않으신가요? + 3
2019.04.11 [목]
궁금한게 있는데 + 1
2019.04.11 [목]
노비츠키가 떠나니 너무 공허하네요
2019.04.11 [목]
염원하던 폴조지의 25+ 득점을 본 시즌이 되었네요... + 3
2019.04.11 [목]
유타가 이길거라 생각합니다!! + 2
2019.04.11 [목]
가장 극적인 하위시드팀의 선전
2019.04.11 [목]
마지막 한 사람
2019.04.11 [목]
휴스턴과 유타 사이에 상성이라는게 있나요? + 5
2019.04.11 [목]
르브론은 어떻게 은퇴 할까요? + 1
2019.04.11 [목]
샌안 이제 준비는 잘마친것같습니다. + 3
2019.04.11 [목]
크라우더에서 하든 막는 방법을 알려주는 베벌리 + 6
2019.04.11 [목]
멤피팬으로 돌려 보는 희망사항들. + 2
2019.04.11 [목]
하든이랑 친한선수가..
2019.04.11 [목]
okc가 제일 기대됩니다 + 7
2019.04.11 [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