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이 고전하는 이유...?

  • 0/186
  • 2018.11.09 [금]
라고 말한 건 좀 거창합니다만 에너지+피지컬레벨이 리그 탑급인 오클라호마를 상대로 하기 때문에 나이든 그로서는 힘든게 아닌지...

슛,돌파,심지어 패스와 볼핸들링마저 새어버리네요.
휴스턴은 작년 한시즌 반짝이었던가..
님의 자유에 등록된 다른글
맥스 계약 첫해에 노쇠화 확정(...) 작년이 마지막 불꽃이었나봐요.  솔직히 제가 모리라면 오늘 이후로 폴 계약을 어떻게 털어낼까 고민 시작할 거 같아요. 간간히 좋은 어시스트를 하긴 합니다만 아무것도 안됩니다. 2018.11.09 [금]
정말 로켓트였네요.

2018.11.09 [금]
나이가 드는건 누구도 막지 못하나 보네요

2018.11.09 [금]
속도가 느려졌고 에너지 레벨도 떨어졌습니다. 그로 인해 슛의 정확도도 감소하였고요...

그러니까 이런걸 노쇠화..라고 하죠 ㅜㅜ
2018.11.09 [금]
어느덧 만 33세의 노장이죠...

유리몸은 아니라도,내구성이 그리 뛰어난 선수도 아니고..

오래 전이고 극복하긴 했지만,큰 부상도 있던 선수이고..
2018.11.09 [금]
발이 현저하게 느려졌네요. 돌파가 안되네요.. 안타깝습니다

2018.11.09 [금]
그렇다기엔 부진이 벌써 몇경기째인지 모르겠네요 상대보단 폴 문제인거같아요

2018.11.09 [금]
최근 3경기가 내내 그렇습니다.

2018.11.09 [금]
게시판
제목 글쓴이 등록일
포인트 + 2
2019.04.13 [토]
홈깡패들 + 1
2019.04.11 [목]
하든 MVP + 3
2019.04.11 [목]
NBA의 벽이 얼마나 높은지 시즌 막판에 잘 드러나는 것 같습니다 + 2
2019.04.11 [목]
그레이슨앨런 40득이네요 + 2
2019.04.11 [목]
포틀 썬더는 어디가 배당 정배일까요..? + 2
2019.04.11 [목]
이번 플옵 토론토 기대되지 않으신가요? + 3
2019.04.11 [목]
궁금한게 있는데 + 1
2019.04.11 [목]
노비츠키가 떠나니 너무 공허하네요
2019.04.11 [목]
염원하던 폴조지의 25+ 득점을 본 시즌이 되었네요... + 3
2019.04.11 [목]
유타가 이길거라 생각합니다!! + 2
2019.04.11 [목]
가장 극적인 하위시드팀의 선전
2019.04.11 [목]
마지막 한 사람
2019.04.11 [목]
휴스턴과 유타 사이에 상성이라는게 있나요? + 5
2019.04.11 [목]
르브론은 어떻게 은퇴 할까요? + 1
2019.04.11 [목]
샌안 이제 준비는 잘마친것같습니다. + 3
2019.04.11 [목]
크라우더에서 하든 막는 방법을 알려주는 베벌리 + 6
2019.04.11 [목]
멤피팬으로 돌려 보는 희망사항들. + 2
2019.04.11 [목]
하든이랑 친한선수가..
2019.04.11 [목]
okc가 제일 기대됩니다 + 7
2019.04.11 [목]